UPDATED. 2019-05-23 14:32 (목)
대전서 조직폭력배 몸싸움...소주병으로 머리 가격
대전서 조직폭력배 몸싸움...소주병으로 머리 가격
  • 허경륜 기자
  • 승인 2019.05.13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6일 아침 서구 유성구서 발생
둔기로 상대방 차량 유리 깨뜨리기도
지난 6일 오전 9시께 대전시 서구 월평동 한 포장마차 앞에서 20대 남성이 야구방망이로 차량 앞 유리를 내리치고 있다.[사진=대전 스마트도시통합센터 제공]

[충청헤럴드=대전 허경륜 기자] 대전에서 20대 남성들이 말싸움을 벌이다 뒤엉켜 폭력을 휘두르고 차량을 부순 일이 뒤늦게 알려졌다.

13일 대전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지난 6일 오전 9시께 대전시 서구 월평동 한 포장마차에서 A(29)씨와 B(28)씨는 상대방에게 서로 몸싸움을 벌였다. 한 쪽에서 자신의 조직을 욕한다는 이유로 시비가 붙었고, 싸움으로 번진 것으로 밝혀졌다.

이 과정에서 A씨는 소주병으로 B씨 머리를 내리쳤고, 현장에 있던 B씨 지인 2명 얼굴에 폭력을 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A씨 친구 C씨는 포장마차 앞에 주차된 B씨 소유 고급 외제 차량을 야구방망이로 여러 차례 내리쳐 앞뒤 유리창을 모두 깨뜨렸다"고 설명했다.

경찰은 이들이 조직폭력배인 것을 확인하고 수사 중이며, 조만간 사건 관계자들을 불러 조사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