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8 13:25 (수)
대전시, '6․25전쟁 제69주년 기념식' 개최
대전시, '6․25전쟁 제69주년 기념식' 개최
  • 박성원 기자
  • 승인 2019.06.25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태정 시장 “대한민국의 자유, 6.25참전용사들의 희생 있었기 때문”
25일 대전시청에서 개최된 '6․25전쟁 제69주년 기념식'에서 참석자들이 '만세'를 외치고 있다.
25일 대전시청에서 개최된 '6․25전쟁 제69주년 기념식'에서 참석자들이 '만세'를 외치고 있다.

[충청헤럴드 대전=박성원 기자] 6.25전쟁 69주년을 맞는 25일 대전시청 3층 대강당에서 ‘6․25전쟁 제69주년 기념행사’가 개최됐다.

조국의 자유평화 수호를 위해 헌신한 6․25 참전용사에게 감사를 전하기 위한 이날 행사에는 허태정 대전시장과 김종천 대전시의장, 설동호 대전시교육감, 이남일 대전지방보훈청장, 6․25참전용사와 보훈가족 등 400여 명이 참석했다.

기념행사는 격려금 전달과 모범 보훈대상자 표창, 기념사, 격려사, 대전시민천문대 어린이합창단의 기념공연, 6․25의 노래 제창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행사 말미에는 양철순 6.25참전유공자회 대전시지부장의 선창으로 참석자 모두가 소형 태극기를 들며 만세삼창을 하는 퍼포먼스도 펼쳐졌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기념사에서 “현재 우리가 누리고 있는 대한민국의 자유는 전쟁터에서 피로써 조국을 지켜낸 6.25참전용사들의 희생이 있었기 때문”이라며 “그들의 헌신에 따뜻한 보훈과 예우향상으로 보답하는 대전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