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21 21:04 (일)
충남도 학원협의회 출범…육창엽 회장 취임
충남도 학원협의회 출범…육창엽 회장 취임
  • 안성원 기자
  • 승인 2019.07.05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 취임식 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 참여…“평생교육인 명예 되찾자”
5일 충남도 학원협의회 육창엽 회장이 취임사를 하고 있다.

[충청헤럴드 아산=안성원 기자] 충남지역 학원 운영의 정상화와 명예회복을 표방하는 ‘충남도 학원협의회’가 새롭게 출범한다. 기존 학원연합회에서 탈퇴한 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 학원 원장들이 주축을 이루고 있다.

충남도 학원협의회(이하 협의회)는 5일 오전 아산시 마들렌 뷔페에서 육창엽 회장 취임식 및 총회를 열고 본격적인 출범을 알렸다.

육창엽 회장은 “협의회 회장에 취임하게 된 것을 무한한 영광으로 생각하며 한편으로 큰 책임감을 느끼게 된다”며 “협의회는 변화를 두려워하지 않고 교육발전을 위해 나아가겠다는 약속을 드리고자 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특히 “우리가 하나로 뭉쳐 평생교육인의 명예를 되찾는다면 분명 어려움이 찾아오더라도 지혜롭게 이겨낼 수 있다고 자신한다”면서 “이를 위해 저 역시 맡은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 협의회가 더 멀리 도약할 수 있도록 임원 및 회원들의 목소리에도 귀 기울여 소통하며 화합과 단결된 모습으로 나아가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변화는 준비된 사람에게 하나의 기회가 된다. 또 도전의 다른 말이라고 생각한다”며 “협의회는 빠르게 변화하는 주변 정황에 발맞춰 항상 준비하고 도전하는 후배들에게 희망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충남도교육청 학원연수 위탁 과정에서 부정행위를 야기한 기존 ‘충남도 학원연합회’와의 차별화 의지를 우회적으로 표현한 것으로 해석된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충남도의회 오인철 교육위원장은 “기존 학원연합회의 경우 회원의 의견보다는 몇몇 리더들의 의중대로 많이 움직였다. 협의회는 회원과 소통하는 모임이 되길 바란다”며 “지난해 행정사무감사 때 학원과 관련된 여러 자료를 보며 가슴이 답답했다. 도교육청에 개선을 요구한 상태며 아직 진행형이다. 과거의 잘못된 관행과 확실하게 다른 새로운 출발을 했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도의회 이공휘 의원도 “오늘 협의회의 콘셉트는 도전과 변화와 혁신이다. 회원들도 젊고 3.1운동 100주년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인 올해와 맞다”며 “도전의식을 갖고 협의히가 앞으로 100년이 가길 바란다”고 축하했다.

천안시의회 황천순 의원은 “그동안 많은 어려움이 있던 것으로 알고 있다. 많은 분들이 하나가 되면 충분히 헤쳐 나갈 수 있을 것”이라며 “육 회장님을 중심으로 조직되고 단결된 힘을 이룬다면 무궁무진하게 발전할 수 있으리라 믿는다”고 지지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