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5 17:46 (일)
대전충남중기청, R&D와 사업화를 패키지로 지원
대전충남중기청, R&D와 사업화를 패키지로 지원
  • 박희석 기자
  • 승인 2019.08.12 0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제당 4억원, 8월 30일까지 신청·접수

 

대전충남지방중소벤처기업 전경
대전충남지방중소벤처기업 전경

[충청헤럴드 대전=박희석 기자] 대전충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은 4차 산업혁명 분야 창업기업(창업 3년이상 7년이하 기업)을 패키지로 지원하는 ‘창업성장기술개발사업 혁신형 창업과제(R&D+사업화)’에 정부가 최대 4억 원을 지원한다.

이 사업은 창업도약기업(3~7년 미만)의 매출 극대화와 죽음의 계곡 극복 등 성과창출을 위해 기술개발과 사업화를 패키지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번 지원 사업은 창업진흥원이 추진하는 2019년 창업도약패키지 지원사업 창구 프로그램(구글플레이 연계)을 수행하고자 신청한 기업으로 창업진흥원으로부터 추천을 받아 지원대상을 선발한다.

지원 분야는 중소기업 전략기술로드맵에 기반한 ‘중소기업의 4차 산업혁명’ 20대 전략분야, 152개 전략품목 내에 기술개발과제를 품목지정 방식으로 신청이 가능하다.

개발기간은 2년이며 과제당 정부지원금은 최대 4억 원으로 총 사업비의 80%까지 지원하고 중소기업은 사업비의 20% 이상만 부담하면 된다.

마재언 창업벤처과장은 “기술개발과 사업화에 필요한 자금을 동시에 지원받게 되므로 사업화 성공가능성을 높일 수 있는 기회이니 만큼 지역 내 중소기업의 적극적인 참여가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지원 예정인 창업성장기술개발사업 혁신형 창업과제(R&D+사업화)는 오는 30일까지 온라인을 통해 접수하며, 자세한 내용은 중소기업 기술개발사업 종합관리시스템(www.smtech.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