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0 08:11 (금)
대통령 감동시킨 할매들 이야기 ‘책으로’
대통령 감동시킨 할매들 이야기 ‘책으로’
  • 안성원 기자
  • 승인 2019.08.23 1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도교육청 평생교육원, ‘요리는 감이여’ 출판기념회 및 졸업식 개최

[충청헤럴드 내포=안성원 기자] 문재인 대통령을 감동시키면서 화제가 됐던 책 ‘요리는 감이여’가 서점에서 만날 수 있게 됐다.

충남도교육청 평생교육원(이하 교육원)은 지난 22일 서울 창비서교빌딩에서 할머니, 봉사자, 청소년 3대가 참여한 세대 공감 인생 레시피 ‘요리는 감이여’ 출판기념회와 초등학력인정과정 졸업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요리는 감이여’는 교육원에서 진행한 ‘세대 공감 인생 레시피’ 프로그램을 통해 탄생했다. 

할머니들은 문해교실에서 한글을 배워 요리법을 썼으며, 천안, 공주, 부여 중·고등학생과 자원 봉사자가 재능 기부로 그림과 채록에 참여했다. 

지난해에는 자체 출판했다가 이번에 창비교육에 의해 상업출판이 이뤄졌다. 얼마 전 문재인 대통령이 사회관계망을 통해 책을 소개해 큰 화제가 되기도 했다.

출판기념회에는 문해교실 어르신 60여 명과 재능기부 학생, 가족을 포함해 120여 명이 참석했으며, 축하 차 함께한 김지철 충남교육감은 할머니, 학생들과 북토크를 가졌다.

이날 행사는 책에 참여한 할머니 중 11명의 초등학력인정과정 졸업식을 겸하는 행사이기도 했다. 3년간 나이를 잊고 배움에 도전을 한 어르신들이 가족들과 함께 졸업의 기쁨을 나눴다. 

책에 참여하기도 한 주미자(77) 할머니는 “그동안 글을 몰라 고생했던 힘든 시절을 뒤로하고 밝은 내일을 꿈꾼다. 중학 과정도 참여해 중학교 졸업장을 따고 싶다”고 말했다.

교육원 김영행 원장은 “‘요리는 감이여’를 시작으로 앞으로도 문해 교육을 통해 많은 분들의 마음에 울림을 남기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