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9 01:18 (화)
개원 ‘20주년’ 성년 맞은 충남여성정책개발원
개원 ‘20주년’ 성년 맞은 충남여성정책개발원
  • 강경민 기자
  • 승인 2019.10.16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공주 아트센터고마 컨벤션홀 기념식…“성평등 정책 선봉장 기대”
16일 공주 아트센터고마 컨벤션홀에서 열린 충남도여성정책개발원 20주년 기념식 모습.

[충청헤럴드 공주=강경민 기자] 충남도여성정책개발원(이하 개발원)이 스무살 성년을 맞았다.

16일 개발원은 공주 아트센터고마 컨벤션홀에서 나소열 충남도 문화체육부지사, 김연 충남도의회문화복지위원장, 김지철 충남도교육감, 김진호 세계군문화엑스포조직위원장, 정진석 국회의원, 김정섭 공주시장, 최홍묵 계룡시장, 임춘숙 충남여성단체협의회장, 권명옥 국군간호사관학교장 등과 도민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원 20주년 기념세미나 및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변화와 도전 Change & Challenge, 기억의 20년을 되돌아보고 기대의 20년을 만들어갈 충남여성정책개발원’을 슬로건으로 ‘더 행복한 충남을 위한 양성평등정책 20년의 성과와 전망’을 주제로 열린 기념세미나를 시작으로 생태문화교육연구소마즐의 ‘자기만의 방’마당극, 타인락의 난타공연 등의 다채로운 식전 행사에 이어 20주년 기념식이 진행됐다.  

또 부대행사로 마련된 에어바운스 놀이방 및 평화의 소년상 만들기 DIY 존 등이 진행돼 호응을 받았다. 

나소열 부지사는 “충남의 성평등 수준의 현실을 무겁게 받아들이며, 여성의 사회참여 확대와 풀뿌리 여성조직 육성 기반 조성을 위해 ‘충남 여성가족 플라자’를 건립하겠다”며 “개발원 20주년을 맞아 모두가 평등하고 행복한 ‘더불어 잘사는 충남’을 향해 한걸음 나아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연 위원장은 “개발원이 성평등 충남을 실현하기 위한 공론의 장에서 중추적 역할을 수행하며 발전하기를 기대한다”며 “도의회에서도 효과적인 성평등 정책 발굴에 매진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양승숙 원장은 “개발원이 20살 청년으로 성장해 올 수 있었던 것은 충남의 여성과 도민의 관심과 응원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충남뿐만 아니라 대한민국이 직면한 저출생·고령화·양극화·저성장에 직면한 위기극복과 그동안 추진해왔던 연구와 교육사업들을 보완해 더 큰 꿈을 향해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1999년 개원한 개발원은 그동안 충남의 성평등 의식의 확산과 여성의 참여 확대를 위해 선도적인 역할을 해왔으며, 2016년 ‘양성평등비전2030’ 수립과 ‘젠더거버넌스’ 구축 등 정책추진의 씽크탱크로 자리잡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