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2 11:35 (목)
삼성디스플레이 아산2캠퍼스, 폐기물 재활용률 ‘97%’ 달성
삼성디스플레이 아산2캠퍼스, 폐기물 재활용률 ‘97%’ 달성
  • 안성원 기자
  • 승인 2019.11.12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인증기관 UL로부터 폐기물 매립제로(0) ‘GOLD 인증’ 획득
삼성디스플레이 아산2캠퍼스가 폐기물 재활용률 97%를 기록하며 UL 'GOLD' 등급을 획득했다

[충청헤럴드 아산=안성원 기자] 삼성디스플레이(대표이사 이동훈) 아산2캠퍼스의 폐기물 재활용률이 97%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삼성디스플레이에 따르면, 아산2캠퍼스 폐기물 재활용률이 97%를 달성하면서 글로벌 인증기관 UL(Underwriters Laboratories)로부터 폐기물 매립제로(Zero Waste to Landfill) 부문 'GOLD' 등급을 획득했다.

UL의 '폐기물 매립제로 인증'은 사업장에서 발생하는 폐기물의 재활용률을 평가해 일정 수준에 이르는 기업에 등급을 부여하는 제도다. 폐기물 재활용률이 90~94%일 경우 'SILVER', 95~99%에 이를 경우 'GOLD'를 부여한다.

삼성디스플레이 측은 공정에서 배출되는 폐액의 불순물을 여과장치를 통해 걸러내 재활용하고 폐유리를 시멘트 원료로 재활용하는 등 다방면으로 폐기물 저감활동을 전개, 지난해 아산2캠퍼스에서 폐기물 재활용률 97%를 달성했다고 분석했다.

이재열 삼성디스플레이 환경안전팀장은 "임직원들과 협력사들이 함께 노력해 재활용률을 높인 덕분에 삼성디스플레이가 'GOLD' 인증을 획득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폐기물이 자원화될 수 있도록 다양한 측면에서 고민해 친환경 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