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2 11:35 (목)
"클래식기타의 선율"...기타리스트 정다운 리사이틀
"클래식기타의 선율"...기타리스트 정다운 리사이틀
  • 박민기 기자
  • 승인 2019.11.12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 오후 5시 대전시립연정국악원 작은마당서...
정다운 클래식기타 리사이틀 포스터.
정다운 클래식기타 리사이틀 포스터.

[충청헤럴드 대전=박민기 기자] 대전방문의 해를 맞아 국내 정상급 기타리스트 정다운 리사이틀이 오는 17일 오후 5시 대전시립연정국악원 작은마당에서 열린다.

대전을 대표하는 젊은 기타리스트 정다운은 따뜻한 감성의 소유자로 자신만의 감성을 클래식 기타의 선율로 잘 표현하는 연주자로 정평이 나 있다.

그는 매년 독주회를 통해 관객들과 소통하면서 문화 소외계층을 위해 만들어진 앙상블H 리더, 클래식기타 콰르텟 ‘모자이크 기타콰르텟’ 리더, 청소년 오케스트라 지도 및 지휘 등 왕성한 연주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재)대전문화재단이 후원하는 이번 리사이틀에서 정다운은 낭만시대의 대표작곡가 A.B. Mangore의  <La Catedral> 전악장, <Vals 3번, 4번>, <작품번호 8번>, <Julia Florida> 등 낭만시대의 독주곡을 연주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연주에는 한국을 대표하는 여류기타리스 허원경과 프랑스 리옹 국립음악원 출신 퍼커셔니스트 김지향과의 협연 무대로 마련돼 다양한 볼거리를 선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