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4 17:07 (토)
하천 수질 개선 등 하수서비스 ‘대덕구’ 최우수
하천 수질 개선 등 하수서비스 ‘대덕구’ 최우수
  • 박민기 기자
  • 승인 2019.11.25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 5개 자치구 하수행정 종합평가, 우수‘유성구’, 장려‘서구
대전시가 대전 5개구를 대상으로 하수행정 종합평가를 실시한 결과 대덕구가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대전시가 대전 5개구를 대상으로 하수행정 종합평가를 실시한 결과 대덕구가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대덕구청사 전경.

[충청헤럴드 대전=박민기 기자] 대전시 5개 자치구 가운데 하천 수질 개선 등 하수서비스 최우수 기관으로 대덕구가 선정됐다.

대전시는 5개 자치구를 대상으로 하수행정 종합평가를 실시한 결과 최우수기관에 ‘대덕구’, 우수기관에 ‘유성구’, 장려기관에 ‘서구’가 각각 선정됐다고 25일 밝혔다.

지난 11일~15일까지 5일간 실시된 이번 평가는 3대 하천 수질 개선과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으로 시민 삶의 질과 하수서비스를 향상시키기 위해 해마다 실시되는 평가다.

대전시는 ▲하수도 사용료 체납액 징수 ▲하수도시설물 설치·관리 ▲하수도 준설 ▲우수사례 등 총 5개 분야 16개 항목으로 이번 평가를 실시했다.

이번 평가에서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된 ‘대덕구’는 전 분야 평가항목에 걸쳐 고르게 높은 평가를 받았고 특히, 하수도준설 및 우수사례 분야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타 자치구에 비해 더 좋은 결과를 얻었다.

시는 이번 평가를 통해 하수관리 업무량에 비해 부족한 인원·장비, 한정된 재정, 하수라는 좋지 않은 인식 등 열악한 근무환경에도 불구하고 신기술·신공법을 도입하고 하수관리 역량을 강화하는 등 자치구의 한층 발전된 하수행정을 확인했다.

대전시 박정규 맑은물정책과장은 “하수행정 종합평가 결과 우수사례 등 잘된 하수행정은 타 자치구에 전파하고 문제점과 부진한 부분은 개선 또는 보완해 나가 하수행정 수행 능력을 한층 더 강화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