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4 17:07 (토)
대전시의회 행자위, 내년도 시 예산 23억 삭감
대전시의회 행자위, 내년도 시 예산 23억 삭감
  • 박성원 기자
  • 승인 2019.11.29 13: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아트림페스티벌 개막 및 프린지 공연(6억 원) 전액 삭감 등
대전시의회 행정자치위원회가 2020년도 시 예산안 심사를 벌여 23억 2600만 원을 삭감했다.
대전시의회 행정자치위원회가 2020년도 시 예산안 심사를 벌여 23억 2600만 원을 삭감했다.

[충청헤럴드 대전=박성원 기자] 대전시의회 행정자치위원회가 내년도 시 예산 23억 2600만 원을 삭감했다.

29일 행정자치위원회에 따르면 전날 소관 실·국에 대한 2020년도 예산안 심사를 벌여 12개 사업, 23억 2600만 원을 삭감해 내부유보금으로 증액 계상했다.

전액 삭감된 사업으로는 △대전아트림페스티벌 개막 및 프린지 공연(6억 원) △민간행사 보조 사업인 춤으로 대전을 그리다 ‘대전십무’(5000만 원) △시립미술관의 대전방문의 해 기념 특별전(5억 원) 등이다.

대전토토즐페스티벌(14억 원)과 대전국제와인페스티벌(10억 원)은 각각 3억 원, 2억 원 줄였고, 대전예술의전당 제작 및 기획 공연비(36억 3000만 원)와 대전시립연정국악원의 제작 및 기획 공연비(5억 원)도 각각 3억 원, 1억 원 삭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