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2 11:35 (목)
대전시교육청, 원앙초 무선망 구축...'스마트' 교육 탄력
대전시교육청, 원앙초 무선망 구축...'스마트' 교육 탄력
  • 이경민 기자
  • 승인 2019.12.02 1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6학년 전학급 무선망 설치 보급, 디지털 교과서 활용
대전시교육청은 원앙초를 디지털 교과서 연구학교로 지정해 무선망을 학급에 설치하고 디지털 교과서를 활용한 수업을 진행하도록 해, 정보화 시대에 맞는 학교 환경 구축의 첫 단추를 꼈다.
대전시교육청은 원앙초를 디지털 교과서 연구학교로 지정해 무선망을 학급에 설치하고 디지털 교과서를 활용한 수업을 진행하도록 해, 정보화 시대에 맞는 학교 환경 구축의 첫 단추를 꼈다.

[충청헤럴드 대전=이경민 기자] 대전시교육청이 원앙초를 디지털 교과서 연구학교로 지정해 무선망을 학급에 설치하고 디지털 교과서를 활용한 수업을 진행하도록 해, 정보화 시대에 맞는 학교 환경 구축의 첫 단추를 꼈다.

무선망 구축 이전에는 특별교실 일부에만 와이파이 환경이 제공돼 학생들이 스마트패드를 활용한 수업은 학급당 주 3~4회 제한적으로 진행됐으나, 3~6학년 전학급에 ‘무선망 AP 구축’이 완료됨에 따라 디지털교과서를 활용한 4차산업혁명 대비 미래교육이 더욱 탄력을 받게 됐다.

또 무선망 AP 설치로 학생들이 특별교실이나 정규교실에서 자유롭게 인터넷과 스마트기기를 활용해 정보 수집이나 공유, 각종 토의·토론 등을 할 수 있도록 했다.

디지털교과서 수업에 참여한 허광수 교사는 “무선 인터넷을 시간에 구애받지 않고 활용할 수 있어 디지털교과서 활용 학습에 도움이 되고 학생들이 필요한 정보를 스스로 찾고 정리하며 공유하는 스마트학습이 가능해져 정보화시대에 맞는 환경이 이루어져 알찬 수업에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대전원앙초 오상연 교장은 “5세대 이동통신 서비스 상용화로 디지털 5G시대로 진입한 세계적 흐름에 발맞춰 교실 밖의 기술과 교실 안 학습의 융합을 통해 더 많은 교육적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도 학생들이 정보를 쉽게 접근해 저마다 자신의 꿈을 가꾸고 미래를 준비하는 어린이가 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