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5 19:05 (금)
천안시, 내년도 국비 ‘9519억’ 확보
천안시, 내년도 국비 ‘9519억’ 확보
  • 안성원 기자
  • 승인 2019.12.12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사업비 10조 7000억…전년 대비 3719억 원 증가

[충청헤럴드 천안=안성원 기자] 충남 천안시가 지난 10일 국회에서 확정된 2020년도 정부예산 중 내년도 국비 9519억 원을 확보해 역대 최대 성과를 올렸다고 12일 밝혔다.

이는 올해 확보한 국비 5800억 원보다 3719억 원(64.1%)이 늘어난 규모다.

분야별로 내년도 국비확보액을 살펴보면 지역 현안사업 해결 및 지역발전 인프라 구축을 위한 사회간접자본(SOC) 분야에서 4203억 원을 확보했다. 

미세먼지 저감·일자리 창출·미래 성장 동력 확충 및 연구·개발 (R&D) 투자 확대 등에는 1339억 원, 마을하수도 등 환경개선을 위해서는 266억 원을 확보해 지역발전의 원동력으로 삼는다는 계획이다.

국비예산 중 사회간접자본(SOC) 분야에는 천안~아산(당진)고속도로 1909억 원, 서울~세종고속도로 1602억 원, 서북~성거연결도로(국도1호~국지도23호) 100억 원 등 주요 도로 건설을 위한 사업비가 반영됐으며, 디스플레이 혁신공정 플랫폼 구축에 936억 원, 생활밀착형 사회간접자본(SOC) 402억 원 등이 확보됐다.

또 노후경유차 조기폐차사업, 전기자동차 및 수소연료전지차 보급, 도시 바람길숲 조성 등 미세먼지 저감 사업에 대한 예산에는 302억 원이 반영됐으며, 확보된 자연재해위험 개선 정비사업 5개지구 65억 원, 대한독립만세길조성 12억 원, 오룡복합테마파크 조성 20억 원은 지역 문화와 관광 발전을 이끌 전망이다.

이 외에도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 등 16개 일자리사업을 위한  208억 원이 확보돼 지역경제 활성화 및 좋은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게 됐다.

구만섭 천안시장 권한대행은 “사상 최대로 정부예산을 확보할 수 있었던 것은 올 초부터 부서 협업은 물론 정부부처와 기획재정부를 수시로 찾아가 사업 필요성 설명 및 적극 건의하며 지역 국회의원과의 간담회 등 유기적인 협조체계를 구축해 역량을 모아 이룬 결과”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