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8 08:32 (수)
충남문화재단 새 대표에 김현식 충청사회문제연구소장
충남문화재단 새 대표에 김현식 충청사회문제연구소장
  • 안성원 기자
  • 승인 2020.02.26 1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문화예술 발전 전략 등 제시 전문성 인정

[충청헤럴드 내포=안성원 기자] 충남문화재단 제4대 대표이사로 김현식 김현식 전 국제방송교류재단(아리랑국제방송) 대외협력관이 내정됐다.

26일 도에 따르면, 김 내정자는 임원추천위원회 서류 및 면접 심사 등을 거쳐 지난 20일 최종 후보자로 결정됐다.

김 내정자는 지역 문화예술 발전 전략 및 비전을 제시하며 전문성과 리더십을 인정받았다. 

또 문화 분야 유관기관에서 다년간 근무한 경험과 조직관리 측면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김 내정자는 고려대 법학과를 졸업하고, 국제방송교류재단(아리랑국제방송) 대외협력관, 한국뉴미디어방송협회 사무총장 등을 지낸 뒤 현재 충청사회문화연구소장으로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연구와 자문 활동을 펼치고 있다. 

오는 28일 임명장이 수여된 뒤 다음달 2일부터 업무를 시작한다. 김 내정자의 임기는 오는 2021년 7월 6일까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