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6 17:07 (토)
통합당 신용현 의원 "유성의 새 바람 만들겠다"
통합당 신용현 의원 "유성의 새 바람 만들겠다"
  • 박종명 기자
  • 승인 2020.03.05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의회 기자실서 기자회견…"더 나은 정치, 더 나은 미래 대전 위해 출마"
육동일·김소연 예비후보와 경선
미래통합당에 입당한 신용현 의원이 5일 오전 대전시의회 기자실에서 대전 유성을 출마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미래통합당에 입당한 신용현 의원이 5일 오전 대전시의회 기자실에서 대전 유성을 출마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충청헤럴드 대전=박종명 기자] 미래통합당에 입당한 신용현 의원이 5일 대전 유성을 출마를 선언했다.  

신 의원은 이날 오전 대전시의회 기자실에서 출마 기자회견을 갖고 “대한민국은 문재인 정부의 무능과 민주당의 이념 정치로 정치 리더십은 실종됐고 경제는 파탄났으며, 국민 안전은 위협받고 있다”며 “보수 대통합을 통한 더 나은 정치, 더 나은 미래 대전을 위해 대전 유성을 지역에 출마한다”고 밝혔다.  

이어 “과거 대전 유성은 국가 연구개발의 중심지이자 국가 핵심 성장 동력의 핵심이었으나 지금은 그 위상이 흔들리고 있다”며 “유성 대덕연구단지에 위치한 표준과학연구원에서 32년 간 몸담았던 전문성과 지난 4년 간 국회 의정활동 경험을 바탕으로 대전 유성의 새로운 바람을 만들어 내겠다”고 강조했다.

신 의원은 ‘더 나은 대전, 더 나은 유성’을 만들 방안으로 ▲ICT 및 과학기술 기반 벤처 스테이션K 조성 통한 경제활성화 ▲규제프리 연구개발 메카 유성 실현 및 스타트업 중심 경제도시 조성 ▲미세먼지 없는 깨끗한 유성 ▲원자력으로부터 안전한 유성 ▲오염과 악취 없는 쾌적한 유성 등 핵심 5대 공약을 발표했다.

한편 신용현 의원은 한국표준과학연구원장 출신으로 안철수 전 대표가 이끈 바른미래당 비례대표로 정치에 입문해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위원, 국회 여성가족위원회 위원,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 국회 4차산업혁명특별위원회 위원, 대통령직속 국가기후환경회의 위원으로 활동했다. 

신 의원이 유성을 출마를 선언함에 따라 미래통합당 대전 유성을 지역은 육동일 전 한국당 당협위원장과 김소연 전 대전시의원이 경선을 벌여 5선에 도전하는 민주당 이상민 의원과 한 판 승부를 벌인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