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9 17:59 (목)
통합당 김소연 후보 “법조 4인방 뭉쳐 서구·유성 탈환”
통합당 김소연 후보 “법조 4인방 뭉쳐 서구·유성 탈환”
  • 이경민 기자
  • 승인 2020.03.18 1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구·유성 후보 모두 법조인 출신…"무너진 헌법 다시 세울 것"
"헌법 유린의 중심에 이상민·박범계 의원 있어"
김소연 후보가 18일 시의회 기자실에서 앞으로의 선거 운동 전략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김소연 후보가 18일 시의회 기자실을 찾아 선거 전략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충청헤럴드 대전=이경민 기자] 바른미래당 출신인 신용현 의원의 '셀프 제명' 논란으로 단수 추천된 미래통합당 대전 유성을 김소연 후보가 더불어민주당 강세 지역인 서구·유성구 탈환에 대한 강한 의지를 드러냈다.

김 후보는 18일 시의회 기자실에서 열린 양홍규 서구을 후보의 공약 발표 기자회견에 함께 참석해 "법조인 4인방이 서구와 유성구 통합당 후보로 출마하는 것은 이 시국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선배 법조인들을 모시고 대한민국의 무너진 헌법을 다시 세우겠다”고 말했다.  

이어 “헌법 유린의 중심에 민주당 이상민 의원, 박범계 의원이 있다"면서 "법조인 4인방이 뭉쳐서 잃어버린 서구와 유성구 탈환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또 “이번 경선을 통해 유성을 주민 민심이 대전 민심이라 생각한다”며 “앞으로 남은 기간 초선 후보인 본인에게 불리할 수도 유리할 수도 있지만 진정성을 갖고 성실히 선거운동을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미래통합당 서구·유성구 후보는 서구갑 이영규 전 서울지검 검사, 서구을 양홍규 변호사, 유성갑 장동혁 전 광주지법 부장판사, 유성을 김소연 변호사 등 모두 법조인 출신으로 각각 민주당 현역 의원인 박병석·박범계·조승래·이상민 후보와 본선 대결을 펼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