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5 19:05 (금)
조폐공사 '정읍사랑상품권' 서비스 개시
조폐공사 '정읍사랑상품권' 서비스 개시
  • 박상민 기자
  • 승인 2020.04.06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록체인 기반 보안성 높고 사용 편리…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조폐공사 모바일 지역사랑 상품권 앱‘착(chak)’모습[사진=조폐공사 제공]
조폐공사 모바일 지역사랑 상품권 앱‘착(chak)’모습[사진=조폐공사 제공]

[충청헤럴드 대전=박상민 기자] 한국조폐공사는 6일 전북 정읍시청과 손잡고 ‘모바일 정읍사랑상품권’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모바일 정읍사랑상품권’은 지역 내에서 쓸 수 있는 지역사랑상품권(지역상품권)으로, 조폐공사의 스마트폰 앱(App) ‘착(chak)’을 통해 구입 가능하다.

스마트폰만 있으면 가맹점에서 QR코드 결제 방식으로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어 지역경제 활성화가 기대된다. 가맹점은 은행에 갈 필요 없이 거래 대금 정산이 가능하고, 별도의 결제 수수료가 없다.

또 지역상품권을 발행하는 지방자치단체는 관련 행정비용을 크게 줄일 수 있다.

조폐공사의 블록체인 공공 플랫폼인 ‘착(chak)'을 이용할 경우 농·어민수당, 청년수당 등 각종 복지수당도 편리하고 효율적으로 지급할 수 있다.

조폐공사는 현재 경기 시흥·성남, 전북 군산, 경북 영주, 충북 제천, 충남 서산·서천 등에서 모바일 지역상품권을 서비스하고 있다.

황문규 조폐공사 기술·해외이사는 “최근 지역상품권 발행을 늘리려는 지자체들이 많아 상품권 생산을 크게 늘렸다”며 “새로 지역상품권을 발행하려는 지자체에 대해 공급 기한을 대폭 단축시킬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