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2 17:40 (화)
대전 북대전~세종 부강역 연결도로 '청신호'
대전 북대전~세종 부강역 연결도로 '청신호'
  • 박종명 기자
  • 승인 2020.05.22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재부 예타 통과…2026년 개통 예정
3998억 들여 12.73km(왕복 4차로) 개설
위치도
부강역~북대전 나들목 연결도로 사업 위치도

[충청헤럴드 대전=박종명 기자] 대전 북대전과 세종 부강역을 연결하는 도로 개설 사업에 청신호가 켜졌다. 

22일 대전시에 따르면 유성구 북대전 나들목에서 세종시 금남면을 거쳐 부강역까지 연결되는 연장 12.73㎞(왕복 4차선)의 부강역~북대전나들목 연결도로 사업이 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 조사를 최종 통과했다. 

이 사업은 대전시와 세종시 간 광역도로망 추가 노선 구축을 위해 2014년 행정중심복합도시 광역교통개선대책에 변경 반영된 사업이다.

총 3998억 원을 들여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에서 2021년 설계를 시작해 2026년 개통을 목표로 추진된다.

부강역~북대전나들목 연결도로 사업은 2017년~2018년까지 금남~북대전나들목 구간 7.3㎞에 대해 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 조사를 실시했지만 경제성이 확보되지 않아 한 차례 고배를 마셨다.

이후 교통 수요를 감안해 사업 구간을 부강역~금남면~북대전나들목까지 12.73㎞로 조정한 후 2019년~2020년까지 기획재정부의 예비타당성 조사를 재추진해 경제성을 확보했다.

행복도시 출범 후 대전~세종 간 교통량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지만 유성~세종 및 대전역~세종 간 2개 노선축의 광역도로망 운용으로 교통 이용자들은 출·퇴근 시 교통 정체 등으로 불편을 겪고 있다.

시 관계자는 “신규 광역도로망 확충으로 행복도시~대전 간 광역적 접근성 강화로 도시 간 상생 발전은 물론 교통량 분산 처리를 통해 이용자들의 교통 불편이 크게 해소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