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12 13:51 (수)
정진석 "행정수도 이전 정략적…우리당 진지한 접근 요구"
정진석 "행정수도 이전 정략적…우리당 진지한 접근 요구"
  • 박종명 기자
  • 승인 2020.07.24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에서 "수도권 과밀화 유일 대처 방안은 지역 균형발전"
미래통합당 정진석 의원이 더불어민주당의 행정수도 이전 주장이 정략적이라면서도 미래통합당의 진지한 접근과 논의를 촉구했다.
미래통합당 정진석 의원이 더불어민주당의 행정수도 이전 주장이 정략적이라면서도 미래통합당의 진지한 접근과 논의를 촉구했다.

[충청헤럴드 공주=박종명 기자] 미래통합당 정진석 의원(공주부여청양)이 "여당의 행정수도 이전 주장은 다분히 정략적"이라면서도 당의 진지한 접근고 논의를 촉구했다. 

정 의원은 24일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대통령의 국회 연설에서도 없었던 행정수도 문제를 여당 원내대표가 불쑥 꺼낸 것만 봐도 그렇다"고 지적했다. 

이어 "집값 폭등에 대한 비판 여론이 높아지고 경제추락 성추문 등 연이은 국정 실패로 지지도가 급락하자 국민의 눈을 다른 곳으로 돌리려는 얄팍한 정치 꼼수가 엿보인다"며 "그럼에도 우리당이 이 문제에 대한 논의를 회피해서는 안 된다"고 충고했다.  

그러면서 "무너져가는 문재인정부의 정략적 꼼수에서 행정수도 이전 문제가 재논의되기 시작했지만 그렇다고 우리당이 이를 없는 일처럼 무시하고 갈 수 없다"며 "수도권 과밀화와 지방소멸 위험에 대한 가장 강력하고 유일한 대처 방안은 지역 균형발전"이라고 강조했다. 

정 의원은 "행정수도의 지방 이전으로 국가 균형발전의 단초를 만드는 일, 결코 포기할 수 없는 백년대계의 숙제"라며 "우리당의 보다 진지한 접근과 논의가 요구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