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21 18:05 (수)
천안서 80대 코로나 확진자 사망…충남 4명째
천안서 80대 코로나 확진자 사망…충남 4명째
  • 박종명 기자
  • 승인 2020.09.25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대병원서 치료 중 폐렴 악화로 사망
충남 천안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치료를 받언 80대가 숨졌다.
충남 천안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치료를 받언 80대가 숨졌다.

[충청헤럴드 천안=박종명 기자] 충남 천안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치료 중이던 80대가 숨졌다. 

25일 시에 따르면 충북대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천안 166번 확진자가 전날 오후 11시 50분께 사망했다. 

순천향대천안병원에서 중환자실에서 입원 중이던 80대 확진자는 지난 달 22일 퇴원했다 이 병원 간호사가 같은 달 24일 확진 판정을 받자 접촉자로 분류돼 검사를 받고 확진됐다. 

공주의료원에 입원했지만 폐렴 증상이 악화해 충북대병원에서 치료를 받아왔다. 

이로써 충남에서 코로나19 확진자 중 사망자는 모두 4명으로 늘었다. 

25일 현재 충남 누적 확진자는 475명으로 이 중 379명이 격리에서 해제되고 92명이 격리돼 치료를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