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2 15:41 (금)
금산군, 10경·10미·10품 선정
금산군, 10경·10미·10품 선정
  • 김광무 기자
  • 승인 2020.11.23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존 8경 보강한 10경, 10미·10품 새로 추가
금강
금강
서대산
서대산

[충청헤럴드 금산=김광무 기자] 충남 금산군은 변화하는 관광 수요에 발맞춰 10경·10미·10품을 새롭게 선정했다고 밝혔다.

군은 지난해 금산을 방문한 관광객과 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벌여 지난 6월 제1차 선정위원회에서 대상을 선별하고 지난 20일 2차 회의를 통해 최종적으로 볼거리·먹거리·살거리를 결정했다. 

기존 자연경관 위주로 선정된 금산 8경을 보완해 10경을 선정하고 함께 즐길 수 있는 향토 음식, 관광 상품인 10미, 10품도 추가했다.    

금산 10경은 빼어난 자연경관과 함께 관광객이 많이 찾는 지역 명소로 ▲적벽강 비단물길 ▲대둔산 낙조대 ▲ 진악산 개삼터 ▲서대산 산꽃세상 ▲산림문화 힐링명소 ▲금산인삼 세계농업유산 ▲인삼·약령시장 ▲금성산, 칠백의총 ▲월영산 원골 ▲태조태왕태실, 요광리 은행나무 등이 선정됐다.

10미는 ▲인삼어죽, 민물매운탕, 도리뱅뱅이 ▲추부추어탕 ▲인삼튀김 ▲금산삼계탕, 한방백숙 ▲금산(복수)한우 ▲인삼정식 ▲산채 약선요리 ▲인삼주, 홍삼주, 인삼막걸리 ▲깻잎쌈채소, 깻잎장아찌 ▲토속밥상 등이다.  

금산 10품은 ▲금산인삼 ▲인삼·한약재 ▲인삼·홍삼 농축액, 인삼차 ▲인삼한과 ▲인삼·홍삼 절편·정과·다과류 ▲인삼계란, 인삼딸기 ▲바리실사과 ▲추부포도 ▲진산땅두릅 ▲인삼비누·샴푸 등이 선정됐다. 

군 관계자는 “금산군을 대표할 수 있는 관광 자원을 10경·10미·10품으로 새롭게 선정해 금산에서 경험하고, 맛보고, 즐길 수 있는 콘텐츠를 폭넓게 홍보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