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2 10:40 (금)
금산 푸른신경외과의원 '치매안심가맹점' 1호 지정
금산 푸른신경외과의원 '치매안심가맹점' 1호 지정
  • 김광무 기자
  • 승인 2020.11.26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매 인식 개선 및 극복 캠페인 참여 등에 협력
금산치매안심센터가 푸른신경외과의원을 '치매안심가맹점' 1호로 지정했다.
금산치매안심센터가 푸른신경외과의원을 '치매안심가맹점' 1호로 지정했다.

[충청헤럴드 금산=김광무 기자] 충남 금산군치매안심센터(센터장 이화영)는 지난 25일 제1호 치매안심가맹점으로 푸른신경과의원(원장 김석일)을 지정했다.

이 가맹점은 충남에서 가장 먼저 지정된 것으로 의료서비스 제공 기관 중 치매 환자 방문이 많고 원장 및 직원의 이해도와 치매 극복에 참여하고자 하는 의지가 높아 선정됐다. 

김석일 원장은 센터의 협약 진료의사로 치매 환자의 진단 검사를 실시하고 있으며, 치매 사례관리위원회 운영 및 치매지역사회협의체 운영위원회 참여 등 군의 치매 관리사업에 적극 협조하고 있다.

또한 치매체크 앱을 활용해 파트너 교육을 이수한 직원들은 치매에 대한 인식 개선 활동, 온·오프라인 치매 극복 캠페인 참여, 치매 예방 운동 및 수칙, 치매체크 앱 홍보 등에 대해 협력해 나갈 예정이다.

이화영 보건소장은 “인구 고령화로 금산군은 치매 환자 수가 매년 증가하고 있다”며 “치매 환자 가족들의 돌봄 부담을 줄이기 위해 치매 예방 수칙 실천 및 환경 조성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