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22 18:50 (목)
충청권 4개 시도 '충청권 메가시티 추진' 본격화
충청권 4개 시도 '충청권 메가시티 추진' 본격화
  • 박정하 기자
  • 승인 2021.04.05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략수립 연구용역 착수보고회…공동 협력사업 발굴 등 계획
충청권 4개 시·도는 5일 세종시청에서 ‘충청권 광역생활경제권 전략 수립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사진 왼쪽부터 양승조 충남지사, 이시종 충북지사, 이춘희 세종시장, 허태정 대전시장. [사진 대전시청 제공]
충청권 4개 시·도는 5일 세종시청에서 ‘충청권 광역생활경제권 전략 수립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사진 왼쪽부터 양승조 충남지사, 이시종 충북지사, 이춘희 세종시장, 허태정 대전시장. [사진 대전시청 제공]

 

[충청헤럴드 대전=박정하 기자]  충청권 4개 시ㆍ도가 충청권 메가시티 추진을 위해 본격 나섰다.

대전ㆍ세종ㆍ충남ㆍ충북도와 시ㆍ도 연구원은  5일 세종시청에서 ‘충청권 메가시티 전략수립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열고 메가시티 연구 방향을 논의했다.

연구용역은 대전세종연구원이 주관하며, 충북ㆍ충남연구원이 공동으로 참여한다. 총 사업비 1억원을 4개 시도가 각 2500만원씩 분담해 오는 12월까지 수행할 예정이다.

충청권 4개 시ㆍ도는 이번 연구용역을 통해 메가시티 핵심 전략을 도출하고 공동 협력사업을 발굴할 계획이다.

주요 내용은 초광역 4차 산업혁명 선도 ‘글로벌 광역권’경쟁력 확보, 광역 생활·경제권 기반 국가 균형발전을 위한‘충청권 모델’정립, 지역 상생 네트워크 기반‘충청권 메가시티’전략과 협력사업 도출이다.

핵심 전략은 초광역 ‘경제권 중심성’, 광역 ‘생활권 연결성’ , 지역 ‘문화권 정체성’ 구축이며, 충청권 상호 연결망을 제도화하기 위한, ‘광역 거버넌스’체계도 연구할 예정이다.

중간보고회는 7월 개최할 예정이며, 최종 실현전략 및 추진 방안을 담아 최종보고회는 11월 개최할 계획이다.

충청권 메가시티 전략수립 공동연구가 마무리 되면, 충청권 4개 시ㆍ도는 용역을 통해 도출된 분야별 사업을 본격 추진하여 광역생활경제권 구상을 현실화할 계획이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인구 유출과 지역 소멸이라는 위기 시점에, 층청권이 하나 되어 충청권의 미래 청사진을 그리게 되어 기쁘다”며 “이번 용역으로 충청권이 대한민국 균형발전에 기여하는 수준을 넘어,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광역권으로 도약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충청권 4개 시ㆍ도는 지난해 11월 ‘충청권 광역생활경제권(메가시티) 추진’에 합의했고, 메가시티 기본 구상을 위한 연구용역도 함께 진행하기로 결정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