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06 17:48 (금)
반 홍(洪)류여해와 함께 제명된 정준길, 한국당상대 가처분 승소
반 홍(洪)류여해와 함께 제명된 정준길, 한국당상대 가처분 승소
  • [충청헤럴드=이성철 기자]
  • 승인 2018.04.07 2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에서 제명된 정준길 전 서울 광진을 당협위원장이 한국당을 상대로 제명 조치의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을 내 승소했다.

그는 7일 국회 출입기자들에게 보낸 문자 메시지를 통해 "서울남부지법 민사합의 51부가 '한국당 징계결의 무효확인 소송의 본안 판결이 날 때까지 제명처분의 효력을 정지해달라'며 자신이 낸 가처분 신청을 전날 인용했다"고 밝혔다.

자유한국당에서 제명된 정준길 전 서울 광진을 당협위원장이 한국당을 상대로 제명 조치의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을 내 승소했다.[사진=연합뉴스]
자유한국당에서 제명된 정준길 전 서울 광진을 당협위원장이 한국당을 상대로 제명 조치의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을 내 승소했다.[사진=연합뉴스]

그는 지난해 연말 류여해 전 최고위원과 함께 당무 감사 결과에 반발, 홍준표 대표를 공개적으로 비방하고, 서울시당 신년인사회 행사를 방해했다는 이유로 제명처분을 받았다.

재판부는 그러나 "정 전 위원장이 고성을 지르고 몸싸움을 하는 등 사회 통념상 허용되는 정도를 넘어 의도적으로 서울시당 행사를 방해했다고 보기 어렵다"고 판시했다.

재판부는 이어 "징계 사유의 전제가 되는 사실관계가 그대로 인정되기 어려울 뿐 아니라 인정되는 사실관계에 의하더라도 제명처분은 재량권의 한계를 현저히 벗어난 것으로 볼 여지가 있어 효력을 그대로 인정하기 어렵다"고 판단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