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 시장, 이낙연 총리 만나 '대덕특구·과학벨트' 지원 피력
허 시장, 이낙연 총리 만나 '대덕특구·과학벨트' 지원 피력
  • [충청헤럴드=허경륜 기자]
  • 승인 2018.08.17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총리 "지역현안 사업 지원방안 적극 모색할 것"
허태정 대전시장은 17일 정부 서울청사에서 이낙연 국무총리와 면담을 갖고 지역현안 사업의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17일 정부 서울청사에서 이낙연 국무총리와 면담을 갖고 지역현안 사업의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대덕특구 리노베이션, 국제과학비즈니스벨트 조성, 대전하수처리장 이전 사업에 대한 정부 차원의 전폭적인 뒷받침을 부탁한 것. 

이 자리에서 허 시장은 이 총리에게 대덕특구 리노베이션 사업에 대한 중요성을 피력하며 "마스터플랜을 수립해 범정부 선도 사업으로 추진할 있도록 지원해 달라"고 건의했다.

이에 이 총리는 "대덕특구 리노베이션 등 국가혁신성장 사업은 부처별 협의를 이끌어 내야하는 만큼 범 정부차원에서 검토하도록 하고, 국제과학비즈니스벨트 조성사업과 하수처리장이전사업 또한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방법을 모색하겠다"고 답했다.

국가혁신성장 기반조성을 위한 대덕특구 리노베이션은 대덕특구를 활용한 융합연구, 혁신성장, 기술창업 생태계 조성을 위한 사업으로 중부권 국가혁신성장의 신 패러다임을 위해 국가 차원의 마스터플랜 수립이 필요한 사업이다.

허 시장은 취임 이후 과기정통부·기재부 등 각 부처를 방문하며 지역현안 해결과 정부예산 확보를 위한 행보를 이어왔다. 정부예산 확정 전까지 지속적으로 관계부처와 국회를 방문할 계획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날 면담은 허 시장의 면담요청 이후 이 총리가 사전에 건의사업을 보고 받은 뒤, 정부의 지원이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라 성사된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