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3-20 18:17 (수)
대전 아이파크시티 1·2단지 2560세대 분양
대전 아이파크시티 1·2단지 2560세대 분양
  • [충청헤럴드=박희석 기자]
  • 승인 2019.03.12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대형 평형 수요자 인기 기대
대전 아이파크 시티 조감도
대전 아이파크 시티 조감도.

대전 아이파크 시티 1단지, 2단지가 분양이 임박한 가운데 지난해 분양한 갑천3블록 트리풀시티 낙첨자들의 향방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지난해 7월 도안호수공원 3블록 분양 낙첨자만 약 17만명에 달해 이들의 움직임이 대전 아이파크 시티 1·2단지의 분양시장에 활기를 넣어줄 것이라는 분석이다.

12일 HDC현대산업개발에 따르면 대전 아이파크 시티는 A1블록 지하2층~지상34층 13개동 1254세대, A2블록은 지하2층~지상35층 12개동 1306세대로 구성됐다.

총 2560세대의 대단지 수요에 따라 갑천3블록 트리풀시티 당첨기회를 놓친 낙첨자가 몰려들 것으로 지역 부동산 업계는 내다보고 있다.

지난해 7월 갑천3블록 트리풀시티 분양 당시 대전지역 1순위 청약통장 43만 5000여계좌 중 13만 5982계좌 (31.3%)가 쏟아지며 평균경쟁률 361.65대 1을 기록했다.

이는 대전시민 10명 중 1명이 청약한 수치이며, 국민주택까지 포함하면 총 16만 9244건 청약이 접수됐다. 이처럼 대전시 분양시장을 뜨겁게 달구었던 열기가 대전 아이파크 시티 1단지, 2단지로 이어진다는 의견이 많다.

특히 갑천3블록 트리풀시티은 총 1762세대 가운데 85㎡초과(구 38평형) 433세대를 구성해 중대형 평형 수요자들에게 큰 인기를 받았다.

대전 아이파크 시티 1단지, 2단지는 전체 2560세대 중 전용 85㎡ 초과 물량을 1012세대로 구성해 갑천3블록 트리풀시티 낙첨자들이 다시 대전 아이파크 시티 1단지, 2단지 중대형 평형에 노크할 가능성이 높다는 것이다.

상황이 이렇다보니 갑천3블록 트리풀시티 낙첨자들 중심으로 이달 분양을 앞두고 있는 대전 아이파크 시티 1단지, 2단지에 대한 관심 폭발로 1순위 마감은 물론 엄청난 청약경쟁율을 기록할 것이라는 예상이 나오고 있다.

이 때문에 당첨확률이 낮은 유주택자들 사이에서 대전 아이파크 시티 1단지, 2단지 단기민간임대도 차선책으로 떠오르고 있다.

대전 아이파크 시티는 A1블록 1254세대 중 386세대, A2블록 1306세대 중 214세대 총 600세대를 민간임대로 공급한다.

단기민간임대는 월 임대료 없는 100% 전세형으로 공급될 전망이며, 안정적 거주가 가능하고 만 19세 이상이면 청약통장이 없거나 다주택자, 소득에 관계없이 누구나 청약이 가능하다.

전세 기간 동안 취득세나 보유세 등 보유 관련 세금이 부과되지 않고 계약자는 임대의무기간인 4년 거주 이후 우선분양 전환대상이 된다.

또 단기민간임대는 일반분양세대와 동일한 구조, 마감재를 사용하고 로얄층, 조망권 등 동호수도 고르게 배치된다.

HDC현대산업개발 관계자는 "중대형 평형 수요자들 가운데 갑천3블록 트리풀시티 낙첨자들이 다시 중대형에 청약할 가능성이 높다"며 "입지여건도 갑천3블록 트리풀시티에 비해 더 낫다는 점에서 좋은 성적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