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3-20 18:17 (수)
민주당 충남도당 “자유한국당, 스스로 돌아봐라”
민주당 충남도당 “자유한국당, 스스로 돌아봐라”
  • [충청헤럴드=안성원 기자]
  • 승인 2019.03.13 2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승조 충남지사 측근인사 비난 논평 재반박…“일방적 주장으로 여론 호도”

더불어민주당 충남도당(이하 민주당)이 양승조 충남지사의 측근인사를 비난한 자유한국당 충남도당의 논평을 재반박했다.

민주당은 13일 오후 논평을 내고 “한국당 충남도당은 김영수 충남도 정책보좌관 임명과 관련해, ‘편향적 인사, 독선적 인사전횡’ 운운하며 자극적인 논평을 냈다”며 “스스로를 먼저 돌아보길 바란다”고 되받았다.

그러면서 “심대평-이완구 전 충남지사 시절 비서실장을 지낸 이창수 한국당 충남도당위원장과 신진영 한국당 천안을 당협위원장은 과연 전문성이 담보된 인사였나”라며 “자신들의 정실인사는 정당하고, 양승조 지사가 단행한 3선 시의원 출신의 김영수 정책보좌관 임명은 코드인사인가”라고 추궁했다.

이들은 또 한국당이 양 지사를 겨냥해 제기한 천안병 보궐선거 책임론에 “그야말로 ‘제 눈의 들보는 못보고 남의 눈에 티끌만 탓하는 꼴’이 아닐 수 없다”면서 “지난해 국회의원 보궐은 천안갑 선거구에서도 있었다. 다름 아닌, 한국당 소속 박찬우 의원이 선거법 위반으로 의원직을 상실했기 때문”이라고 반박했다.

이어서 “한국당 충남도당은 어째서 이같은 사실은 전혀 언급하지 않고, 지방선거 출마로 발생한 천안병 선거구의 국회의원 보궐선거에만 열을 올리느냐”며 “갖가지 자극적인 단어로 여론을 호도하려는 정치공세에만 몰두하기 전에, 겸허한 자세로 스스로를 먼저 돌아보길 바란다”고 일침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