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23 13:51 (목)
박명수·박나래 EDM파티, ‘대전 토토즐 페스티벌’
박명수·박나래 EDM파티, ‘대전 토토즐 페스티벌’
  • [충청헤럴드=박성원 기자]
  • 승인 2019.05.02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일 스카이로드와 중앙시장 일원서 개막
EDM 파티부터 0시포차까지, 다채로운 볼거리와 먹거리 즐비
대전 토토즐 페스티벌 개최 홍보포스터.
대전 토토즐 페스티벌 개최 홍보포스터.

[충청헤럴드=박성원 기자] 대전 방문의 해를 맞아 중구 스카이로드와 중앙시장 일대에서 대규모 페스티벌이 개최된다.

대전시는 오는 4일부터 10월 5일까지 매주 토요일 스카이로드와 중앙시장 일원에서 대전 토토즐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2일 밝혔다.

대전 방문의 해를 맞아 신규로 기획한 ‘대전 토토즐 페스티벌’은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야간축제다. 토토즐 페스티벌의 대표 프로그램은 ‘EDM 파티’와 ‘0시포차’다.

스카이로드 밑 개방된 공간에서 천장 대형 스크린을 배경으로 음악에 맞추어 춤을 추는 ‘EDM파티’는 오후 8시, 9시, 10시 3회 진행되며 월 1회 이상 박명수, 박나래 등 인기 DJ가 출연한다.

이어 중앙시장 일원에서 오후 6~11시까지 진행되는 0시포차는 인근상인과 청년단체 등이 판매하는 다양한 종류와 가격대의 먹거리를 목척교 야경과 분수와 함께 즐길 수 있다.

이외에도 소상공인 등이 참여하는 프리마켓을 비롯해 축제장 곳곳에는 이목을 집중시키는 다양한 길거리 퍼포먼스가 수시로 진행된다.

토토즐 페스티벌 축제장에서 사용할 수 있는 이벤트 코인인 ‘夜폐’도 도입된다.

0시포차, 프리마켓, 중앙시장 및 은행동 가맹점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夜폐’는 은행교에 위치한 교환소에서 20%할인된 금액으로 구매 가능하다.

오는4일 토토즐 페스티벌 개막식은 오후 7시부터 스카이로드에서 열리며 화려한 개막 퍼포먼스와 함께 개그맨 박명수의 DJ 공연이 진행된다.

대전시는 앞으로 토토즐 페스티벌에 대한 시민과 여행객의 반응을 본 뒤 매주 꾸준히 보완 및 개선해 대전의 대표 여행 콘텐츠로 만들어갈 계획이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토토즐 페스티벌은 대전 방문의 해를 맞아 새롭게 선보이는 야간여행콘텐츠”라며 “시민들과 여행객들이 신나게 즐길 수 있도록 준비해 입소문을 내고 이를 통해 중앙시장과 스카이로드를 전국적인 여행명소로 만들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원활한 축제 진행과 안전을 위해 토요일 오후 2시부터 일요일 오전 2시까지 목척교(제일은행)-중교 구간과 IBK신용정보-중교 구간에 차량 진입이 통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