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8 16:31 (금)
조폐공사, 우즈벡 학교에 강당 리모델링 지원금 전달
조폐공사, 우즈벡 학교에 강당 리모델링 지원금 전달
  • 박상민 기자
  • 승인 2019.09.06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사 합동 글로벌 사회공헌 활동 벌여
한국조폐공사 노사는 6일 중앙아시아 우즈베키스탄(우즈벡) 현지에서 자회사인 GKD(Global Komsco Daewoo) 인근 34번 초등학교의 다목적 강당 리모델링 지원금 전달식을 가졌다.[사진=한국조폐공사 제공]
한국조폐공사 노사는 6일 중앙아시아 우즈베키스탄(우즈벡) 현지에서 자회사인 GKD(Global Komsco Daewoo) 인근 34번 초등학교의 다목적 강당 리모델링 지원금 전달식을 가졌다.[사진=한국조폐공사 제공]

[충청헤럴드 대전=박상민 기자] 한국조폐공사 노사는 6일 중앙아시아 우즈베키스탄(우즈벡) 현지에서 자회사인 GKD(Global Komsco Daewoo) 인근 34번 초등학교의 다목적 강당 리모델링 지원금 전달식을 가졌다.

이번 지원금은 낡은 초등학교 강당을 리모델링해 학생과 주민들이 공동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다목적 강당으로 탈바꿈시키는 우즈벡 아동행복증진 프로그램에 쓰이게 된다. 조폐공사 노사와 GKD임직원들은 십시일반으로 기금을 마련해 지원했다.  

조폐공사는 2012년부터 우즈벡에 의류, 축구공, 학용품을 지원하고 ‘사랑의 에코백 나눔 행사’를 여는 등 꾸준히 글로벌 사회공헌 활동을 추진해왔다. 2018년에는 신입생 300명에게 교복을 지원하기도 했다.

은행권 용지 원료인 면펄프를 생산하는 현지법인 GKD는 2010년 설립 이후 매년 우즈벡의 유소년 스포츠 발전기금을 후원해오는 등 현지 아동의 삶의 질 개선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여왔다.

조폐공사는 우즈벡 외에 ‘아프리카에 빨간 염소보내기’ 캠페인, 인도네시아 오지마을 도서관 지원 등 해외 사회공헌 활동으로 국제적인 나눔을 실천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조폐공사 조용만 사장은 “노사가 함께 해외 자회사 인근 학교와 마을에 도움을 줄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더 큰 나눔을 실천해 신뢰받는 공기업이 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