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1-28 12:02 (화)
대전시, 설 명절 맞아 어려운 이웃 위문
대전시, 설 명절 맞아 어려운 이웃 위문
  • 박희석 기자
  • 승인 2020.01.14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부터 22일까지, 허태정 시장 등 간부공무원 소외계층 위
대전시청 전경
대전시청 전경

[충청헤럴드 대전=박희석 기자] 대전시가 설 명절을 맞아 오는 16일부터 22일까지 복지시설 등을 위문하는 등 나눔 문화를 확산하고 이웃사랑을 실천한다.

이번 위문에서 시는 5개구 기초생활수급자 1만 6119세대에게 농협 또는 전통시장 상품권을 전달하고, 장애인 시설과 무료급식소 등 사회복지시설 및 노숙인시설 등 211곳에는 쇠고기, 백미, 과일 등 선호물품을 선정해 전달한다.

오는 16일 오후 3시 허태정 대전시장은 노인시설인 사랑의 집 등 2곳을 직접 방문해 위문품을 전달하고 시설 생활자와 종사자들을 위로하고 격려할 계획이다.

이어 행정·정무부시장을 비롯한 간부공무원들도 22일까지 노인·장애인 등 복지시설을 각각 방문해 위문하고 행복 나눔을 실천한다.
이 밖에도 대전시는 명절뿐만 아니라 연중 지속적인 봉사활동이 이뤄질 수 있도록 각 실·국과 산하 기관·단체에 시설결연과 정기적 자원봉사 실시 등 소외계층과의 위문활동 전개를 유도하고 있다.

이강혁 시 보건복지국장은 "명절에 어려운 이웃들이 하나도 소외됨 없이 따뜻한 설 명절이 될 수 있도록 지역복지 발전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시민들께서도 어려운 경제 상황이지만 소외계층이 더불어 잘 살 수 있도록 많은 사랑과 관심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