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9 14:07 (화)
대전 시티투어 15일 '시동'
대전 시티투어 15일 '시동'
  • 박희석 기자
  • 승인 2020.08.12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예방 차원 마스크 착용
대전시청 전경.
대전시청 전경.

[충청헤럴드 대전=박희석 기자] 대전시는 오는 15일부터 '대전시티투어' 버스를 운행한다고 12일 밝혔다.  

관광 코스는 ▲ 요일별로 주제를 선택해 즐길 수 있는 관내테마투어 ▲ 주말을 이용 옥천, 논산 등 10곳의 관광명소를 찾아가는 광역테마투어 ▲ 코로나19 관광트랜드를 반영한 언택트투어 ▲ 남부(대전아쿠아리움, 효월드 등), 대청호(세천근린공원, 대청호자연생태관 등)를 순환하는 코스로 구성했다.

15일  첫 출발을 하는 관내 테마투어는 매일 오전·오후·야간(금요일)에, 나머지 투어는 주말 오전과 오후 2회 운영한다.

특히, 올해는 현대사의 아픔이 서린 역사현장을 돌아보는‘다크투어’와 새로운 여행트랜드를 반영한‘언택트투어’등 안전하고 색다른 투어를 위해 코스를 신설해 이용객의 만족감을 높일 계획이다.

즐겁고 안전한 대전여행을 원한다면 누구나 편리하게 즐길 수 있다.

투어 신청은 대전시티투어 홈페이지에서 사전예약을 통해 가능하고, 선착순 21명으로 마감하며, 참가비는 코스별 각각 4000원~9000원이다.

참가자는 코로나19 예방 등을 위해 마스크 착용, 발열 체크, 전자출입명부 작성, 좌석 띄어 앉기 등 방역지침을 준수해야 한다.

박도현 관광마케팅과장은 “코로나19로 미뤄졌던 시티투어가 운영되면 여행객들의 지친 몸과 마음을 힐링 할 수 있을 것”이라며 기대감을 나타내면서 “앞으로 대전 구석구석 숨겨진 명소를 발굴하는 등 즐거움과 편안한 여행이 될 수 있도록 관광환경 조성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