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7 22:30 (수)
모바일 아산사랑상품권, 일주일만에 49억 판매
모바일 아산사랑상품권, 일주일만에 49억 판매
  • 박종명 기자
  • 승인 2021.01.13 0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2000억 규모로 확대 발행
아산사랑상품권이 올들어 판매 개시 일주일만에
아산사랑상품권이 올들어 판매 개시 일주일만에 49억 판매 실적을 거뒀다. 

[충청헤럴드 아산=박종명 기자] 충남 아산시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발행한 아산사랑상품권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13일 시에 따르면 지난 4일 판매를 시작한 모바일 아산사랑상품권이 일주일 만에 전체 발행액 300억 원 중 16.3%인 49억 원 판매됐다.

지난해 월평균 판매액이 37억 원대, 가장 많이 판매된 달이 52억 원대였다는 점을 고려하면 괄목할 만한 판매 실적이다. 

시는 아산사랑상품권이 2007년 처음 발행을 시작한 후 꾸준히 가맹점을 확보해 사용처가 다양해지고 10% 특별할인 판매로 소비자들에게 편리함이 충분히 인지된 결과로 평가했다.

또 지역 내 가맹점에서만 사용이 가능하고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들에게는 카드 수수료 절감 효과도 있어 ‘지역화폐 사용=착한 소비’라는 인식이 확산된 영향도 크다. 

시는 올해 아산사랑상품권을 지난해의 약 3배인 2000억 원 규모로 발행한다.

4일 판매가 시작된 모바일 상품권은 1차 발행분으로, 오는 26일부터는 관내 48개 농협에서 지류형 상품권을 구매할 수 있다. 발행 규모는 50억 원이다. 4월에는 200억 규모의 체크카드형 아산사랑상품권도 발행된다. 

오채환 아산시 기획경제국장은 "아산사랑상품권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 매출 증대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