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22 18:50 (목)
조폐공사 화폐박물관, 장인수의 ‘유화작품展’ 개최
조폐공사 화폐박물관, 장인수의 ‘유화작품展’ 개최
  • 박희석 기자
  • 승인 2021.02.17 0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무의 세월 : 색(色)과 시(詩)의 향연’
장인수의 ‘유화작품展’ 포스터.
장인수의 ‘유화작품展’ 포스터.

[충청헤럴드 대전=박희석 기자] 한국조폐공사 화폐박물관(대전 유성구 소재)이 16일부터 내달 7일까지 특별전시실에서 화가 장인수의 유화작품전 ‘나무의 세월 : 색(色)과 시(詩)의 향연’을 개최한다.

화가 장인수는 대학에서 영어와 시문학을 가르치던 교수로 재직하다가 퇴직 후 화폭의 세계에 입문했다. 2019년 ‘두 번째 생의 시작’이라는 주제로 제1회 전시회를 대전 갤러리 덤에서, 2020년 ‘오하이오의 자연을 노래하다’ 주제의 제2회 전시회를 갤러리아 타임월드 갤러리에서 개최한 바 있다. 그는 또 등단 시인으로 활동하면서 그동안 4권의 시집을 출간했다.

이번에 전시되는 작품들은 모두 나무가 주제로, 그림과 함께 시(詩)도 게시된다.

조폐공사 이강원 차장은 “그림과 시의 절묘한 어울림을 통해 작가의 충만한 세계를 느낄 수 있는 전시”라며 “코로나19로 쌓인 답답함을 잠시나마 씻어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