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8 16:31 (금)
아산시, 용화체육공원 민간특례사업 ‘본격화’
아산시, 용화체육공원 민간특례사업 ‘본격화’
  • 안성원 기자
  • 승인 2019.10.08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이스용화공원㈜와 업무협약 체결…민간자본 4400억 원 투입 
왼쪽부터 이낙원 공원녹지과장, 정현묵 환경녹지국장, 오세현 아산시장, 하이스용화공원㈜ 신동룡 대표이사, 하이스용화공원㈜ 정원욱 대표이사, 하이스그룹 정재권 회장.

[충청헤럴드 아산=안성원 기자] 충남 아산시가 용화체육공원 민간특례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8일 시에 따르면, 이날 시는 시청 상황실에서 장기미집행시설로 지정된 용화체육공원을 민간특례사업으로 도시공원으로 조성하기 위해 하이스용화공원㈜(대표 정원욱)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도시공원 및 녹지 등에 관한 법률 제21조2’에 따라 추진하는 아산용화체육공원 특례사업은 아산시 용화동 137-3번지 일원에 민간자본 4400억 원을 투입해 오는 2021년까지 공원 16만7748㎡, 비공원 6만8049㎡ 총 23만2797㎡를 조성할 계획이다.

공원조성과 함께 공원시설로 실내체육관(지상 2층, 연면적 2077㎡), 생태체험장, 데크 산책로, 다목적 체육공간, 어린이 체력단련시설 등을 조성 할 계획이며, 비공원시설로는 약 1700세대 규모의 공동주택을 조성 할 계획이다.

시는 민간자본을 통한 장기미집행 도시계획시설 해소를 통해 토지소유자의 재산권 보호는 물론 도시공원 조성을 꾀할 계획이다.

오세현 아산시장은 “이번 민간공원 조성사업으로 시민들에게 문화, 휴게, 체육시설이 어우러진 체육공원 제공으로 시민들의 건강증진 및 쾌적한 주거 환경 제공에 기여 될 것으로 예상되며, 민·관이 공동으로 시행하는 사업으로 내실 있는 도시공원 조성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