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2 15:41 (금)
대전 50대·80대 확진자 사망…누적 10명째
대전 50대·80대 확진자 사망…누적 10명째
  • 박종명 기자
  • 승인 2021.01.08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717번 치료 16일 만에 숨져
대전 901번 치료 2일 만에 사망
8일 대전에서 2명의 코로나19 확진 사망자가 발생했다.
8일 대전에서 2명의 코로나19 확진 사망자가 발생했다.

[충청헤럴드 대전=박종명 기자] 8일 대전에서 2명의 코로나19 확진 사망자가 발생했다. 

시에 따르면 이날 대전 717번과 대전 901번 확진자가 충남대병원에서 치료 중 숨졌다. 

유성에 사는 80대인 717번 확진자는 지난 달 22일 확진 판정을 받고 충남대병원에 입원 치료 중 16일 만에 사망했다. 717번 확진자는 입원 전부터 고혈압 등 기저질환이 있는 고령환자로 주간보호센터 입소 중에 감염된 것으로 알려졌다.

서구 거주 50대인 901번 확진자는 지난 6일 확진된 뒤 충남대병원에 입원 치료 중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한 폐렴으로 치료 2일 만에 숨졌다. 입원 전부터 고혈압 등 기저질환이 있는 환자로 가족 간 감염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로써 대전 지역 코로나19 확진 사망자는 10명으로 늘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지역에 코로나19 환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하는 기간에 두 분의 사망자가 나와 안타깝다”며, 고인과 유가족에게 애도의 뜻을 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